2008. 12. 27. 21:26 Hey, Girls
백혈병에 걸린 시어머니를 위해 보양식을 만들어 준다고 장을 보는데,
칠칠치 못한 시누이가 미꾸라지를 흘려버렸으니...


어느새 (강)유리양은 새댁한테 잡혀 살고 있고...
새벽이 새댁은 완전히 억척 주부가 되어 있군요.
(저 손으로 차가운 아스팔트 위의 미꾸라지를 잡다니 ㅠㅠ)
근본이 썩은 시어머니를 위해 애를 쓰네요, 막방까지 힘내요, 새댁~


하지만, 잊지 말아야 하는 사실은!!
이제 슬슬 사스미융을 돌려 받을 때가 온 듯 하군요. ^^
posted by M.HEYURI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8. 12. 27. 00:43 Hey, Girls
오늘부터 SM건물 및 서울 시내에서 다음 달에 발매될 새 앨범의 홍보포스터가 공개가 된 모양입니다.
멤버들 개인별로 9종류가 있으며 다들 흰색티셔츠와 청바지 차림 롤러스케이트를 신고, 탱팊현를 제외하고는 사탕을 무는 컨셉이군요.

[직찍] Gee... more pictures? (Sosiz.net Sosified님)
(여기에는 애석하게 써니가 없습니다. ^^; )
[직찍] 000000 소녀시대 미니앨범 <Gee>티져포스터 - 태연, 효연, 써니, 제시카(Sosiz.net 고다치즈님 촬영, 파비안님 업로드)
[직찍] 아래 Gee 포스터 멤버전원(Sosiz.net 황금비율님)

수수한 듯 하면서도 팩토리걸 방영의 영향으로 느껴지는 세련미와 분위기 있는 숙녀같은 모습도 보이는게 SM답게 과하지 않으면서도 멋깔나는 모습을 버전업을 해서 지켜나가는 분위기네요. 앨범 컨셉까지 가는 지는 모르겠지만, 전처럼 짜여진 인형컨셉이 아니라, 자신들의 나이에 가장 어울리는 컨셉임을 잘 드러내준 것 같구요.
개인적으로는 효연과 티파니, 서현이가 가장 강렬하게 와닿네요.
제시카는 너무 이뿌고 ㅠㅠ, 유리는 평범한 듯 하지만 약간 과감한(?)포즈가 상당히 맘에 들구요. 조금 놀랬돠 ^^;
단듀는 여전히 귀여우며 수영이야 능숙하고, 윤아도 간만에 윤아처럼 나와서 반갑구요.
슬슬 앨범발매 시기가 다가오는 것을 실감하기 시작했습니다.
아마도 1월2일 티저가 뜨면 더욱 더 실감이 나겠져. ^^

그나저나 홍보하려고 붙인 포스터가 잘못하면 동나게 생겼네요. 마음은 알겠지만 자제를  ^^;
posted by M.HEYURI

댓글을 달아 주세요

...

2008. 12. 26. 04:22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암호를 입력하세요. (Hint : 유리의 사전적 정의)